Twice – Turtle (Sub Español, Hangul, Roma)

Oh wow oh hmm
처음엔 아무 느낌 없었는데
매일 티격 대면서 우리
싫지는 않았나 봐
가끔 빤히 나를 바라볼 때면
어색해질까 봐
괜히 딴청만 부렸어

네가 나를 좋아하는 거
다 알아 근데 그거 알아
너보다 내가 너를 좀 더
좋아하는 것 같아
I mean it 내 마음이
너보다 앞서가
Oh no oh no oh no 항상

늘 이렇게 곁에
내 옆에 있어 줄래
조금 느리면 뭐 어때
나 이렇게 기다릴게

풍선처럼 커지는 맘이
펑 펑 터지진 않을까
내 맘이 자꾸 막 그래
널 보면 막 그래

Bababa baraba baya
토끼와 거북이처럼
Bababa baraba baya

요즘 따라 자꾸만 더 멋져 보여
한 번씩 연락 없으면
괜스레 서운해져
혹시 내가 너무 앞서간 걸까
조급해지면 난
괜한 투정을 부려

네가 나를 좋아하는 거
다 알아 근데 그거 알아
너보다 내가 너를 좀 더
좋아하는 것 같아
I mean it 내 마음이
너보다 앞서가
Oh no oh no oh no 항상

늘 이렇게 곁에
내 옆에 있어 줄래
조금 느리면 뭐 어때
나 이렇게 기다릴게

풍선처럼 커지는 맘이
펑 펑 터지진 않을까
내 맘이 자꾸 막 그래
널 보면 막 그래

I’m in love with you
조금만 더 서둘러줘
우린 할 일이 많은데

늘 이렇게 곁에 (Oh)
내 옆에 있어 줄래
조금 느리면 뭐 어때
나 이렇게 기다릴게 (기다릴게)

풍선처럼 커지는 맘이
펑 펑 터지진 않을까
내 맘이 자꾸 막 그래
널 보면 막 그래

Bababa baraba baya
항상 내 마음이 앞서
Bababa baraba baya
Bababa baraba baya

Bababa baraba baya
토끼와 거북이처럼
Bababa baraba baya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